2013년은 6.25전쟁 정전협정이 이루어진지 60주년이 되는 뜻 깊은 해이다.


처절했던 전쟁역사를 지닌 대한민국이 현재 눈부신 발전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젊은 용사들의‘숭고한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것을


우리는 가슴깊이 기억해야 한다.

 

 

 

                                                          ≫'Freedom is not free' 재한 유엔 기념공원에서|ⓒ 이지현

 

 

 

 

 

 


 

 

불규칙적으로 늘어선 건물과 집. 알록달록한 지붕. 대도시라는게 믿겨지지 않을 정도로
곳곳에는 소박하고 아날로그적인 감성을 이끌어내는 건축물들이 즐비했다.
부산은 유명한 관광자원과 무역의 도시로 잘 알려져 있지만
우리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의미 있는 장소들이 곳곳에 숨어있다.
‘부산 1편’에서 소개했던 ‘재한유엔기념공원’ 외에
오래도록 지워지지 않는 숨겨진 역사적 흔적 찾아 사진으로 담아보기로 했다.

 

 

                                                                ≫ 충혼탑 전경 |ⓒ 이지현

           

      ▲ 중앙공원 중앙에 우뚝 솟아 있는 '충혼탑'은 1948년 대한민국 건국 이후 나라와 겨레를 지키기 위해 싸우다 장렬하게 산화한 부산출신 국군

         경찰 등 애국전몰용사들의 영령을 추모하기 위하여 건립하였다. 충혼탑 9개의 기둥 아래 둥근 반월형(돔) 영안실에는 전몰장병 영령9.314위

         (육군 7.516. 해군 364위, 공군64위, 경찰571위, 재일학도의용군135위, 기타664위)의 위패를 봉안 하기 위한 것이며, 1983년9월7일 용두산

          공원에 있던 것을 중앙 공원으로 옮겨졌다고 한다.

 

                                                                                     ◎ 위치 : 부산광역시 중구 영주동 산10-4번지 일원 
                                                                                     ◎ 찾아가는 길

                                                                                          - 버스 : 38번, 43번, 70번, 135번, 190번
                                                                                          - 택시 : 부산일보 앞에서 승차 ~ (부산진역 건너편) - 소요시간 15분
                                                                                   부산역 건너편, 초량 돼지갈비골목 입구(하나은행 앞) - 소요시간 7~10분
                                                                                       구덕운동장 건너편 문화아파트에서 승차 - 소요시간 15분
                                                                                     대청동 국제시장 또는 근대역사관 건너편에서 승차 - 소요시간 18분
                                                                                         - 지하철 : 1호선, 부산진, 초량동, 부산역에서 버스 또는 택시 이용

 

 

 

 

                                                                                                                             ≫ 민주공원 (마루누리 쉼터)|ⓒ 이지현

 

▲ 충혼탑과 마주하고 있는 민주공원(마루누리쉽터)은 4.19 민주혁명과 부마민주항쟁 및 6월 항쟁으로 이어져 부산 시민의 숭고한 민주 희생정신을

    기리기위해 조성되었다고 한다. 공원 안에는 상징성 있는 조각물, 공연장 등이 조성되어있어 부산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도 이용되고 있다.

 

 

 

 

                                                                                                                      ≫ 민주공원에서 내려다 본 전경|ⓒ 이지현

 

 

 

 

        ▲ 민주공원에서 한가롭게 뛰어놀고 있는 고양이 가족들.

 

                                                 

 ▲ 피부에 스며드는 차가운 달빛. 앙상한 나뭇가지에 살짝 걸친 반달. 부산 겨울이 유난히 춥게 느껴졌다.

 

 

 

 

                      ▲ 6.25전쟁의 역사적 의의와 교훈을 상기하고, 생존한 참전용사들이 전사한  ▲ 1919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임시의정원 의원으로

                         전우들의 명복을 위해 건립되었다.                                                     활동하면서 한 평생 독립을 위해 헌신하였다. 이러한

                                                                                                                            독립정신을 후손들에게 일깨우기 위해 1991년 10월,

                                                                                                                            민주공원에 동상을 세웠다.

                               

 

 

 

 

 

                                                                                                                                  ≫ 4.19혁명 희생자 위령탑|ⓒ 이지현

 

            ▲ 1960년대 이승만 독재정권의 부당한 권력에 맞섰던 4.19혁명 희생자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부산시민들의 자발적인

                성금으로 세워졌다.

 

4.19 민주항쟁 바로알기

 

 

                                                                     ≫ 추억의 40계단|ⓒ 이지현

                                ▲ 40계단 일대는 한국전쟁 때 피난민들의 판자촌과 부두에서 들어오는 구호물자를 파는 장터가 있었던 곳이다.
                                   피난민과 부두 노동자의 애환이 담겨 있는 이곳에 1950 ~ 1960년대 분위기가 재현되어 있다. 1953년 부산역대화재로

                                   소실되기 전의 옛 부산역을 주제로 한 기찻길과 피난민을 실어 나르던 부산항을 주제로 한 바닷길로 조성되어 있으며,

                                   거리 곳곳에 옛날의 생활상을 보여주는 조형물이 설치되어 있다.

                                                                                                                                          ◎ 위치 : 부산 중구 중앙동3가
                                                                                                                                          ◎ 찾아오는 길 
                                                                                                                                            - 버스 : 135번,186번,86번,126번,15번,103번,
                                                                                                                                                            66번,27번,41번,17번
                                                                                                                                            - 지하철 : 1호선(중앙역) 11번 출구

 

 

 

                                                                                                                 ≫ 40계단 문화관광 테마거리|ⓒ 이지현

 

 

 

 

 

 

                                                                                        ≫ 40계단 문화관광 테마거리|뻥튀기 아저씨| ⓒ 이지현

 

 

 

                                                                   ≫ 40계단 문화관광 테마거리|어머니의 마음| ⓒ 이지현

 

 

 

 

                                                                                               ≫ 40계단 문화관광 테마거리에서| ⓒ 이지현

 

 

 

 

                                                                                                 ≫ 40계단 문화관광 테마거리에서| ⓒ 이지현

 

 

 

 

                                                             ≫ 부산의 골목길| ⓒ 이지현

 

 

 

                                                                                                                            ≫ 부산의 골목길| ⓒ 이지현

 

 

 

                                                                                                                         ≫ 부산의 골목길| ⓒ 이지현

 

 

 

                                                                                              ≫ 부산의 길 모퉁이에서 마주친 강아지| ⓒ 이지현

 

 

 

 

                                                                                              ≫ 절영해안 산책로에서 내려다 본 바다| ⓒ 이지현

 

 

 

                                                                                                                ≫ 날아오르는 부산 갈매기| ⓒ 이지현

 

 

 

전쟁의 아픔과 역사의 순간을 고스란히 담고있는 부산,
  짧은 여행 기간 동안
  많은 것을 보고 느끼고 깨달았다.
 
  우리가 살아 숨 쉬고 있는 것은
  거져 주어진 것이 아닌 나라를 위해 헌신한 수많은 영혼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것을...

  그리고 그들의 헌신과 노력에
  평생 보답하며 살아야 한다.

 

 

 

 

 

 


 

 

 

 

 

 

 

 

 

 

 

 

 

 

 

 

 

 

                                                                                                                                                기획/글 | 하사 박송이

                                                                                                                                              사진 | 이지현

                                                                                                                                                       협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위니[WINNIE] 2013.02.13 0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재미있게 보고 있습니다!
    근데 오늘은 먹을 것이 눈에 띄네요..
    아침부터 카레사진을 보니 벌써 배고파지네요..ㅠ_ㅜ

  2. 냐옹이 2013.02.13 12: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사진 유익한정보 잘보고가요~

  3. 냐옹이 2013.02.13 12: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사진 유익한정보 잘보고가요~

  4. 공군짱 2013.02.13 13: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화는 어딘가요? 궁금궁금..그리고 작가님얼굴궁금해요

  5. 공군 678 2013.02.13 14: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성여행답게 사진잘보고가요~부산에 저런곳이있다니 담엔 꼭들러야겠어요~~~.

  6. 공군 678 2013.02.13 14: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성여행답게 사진잘보고가요~부산에 저런곳이있다니 담엔 꼭들러야겠어요~~~.

  7. 공군짱 2013.02.13 14: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화는 어딘가요? 궁금궁금..그리고 작가님얼굴궁금해요

    • 공군 공감 2013.02.19 0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음화는 어디를 갈지 아직 확정은 되지 않았어요. 지금은 합천 해인사를 계획중에 있습니다! 작가분 얼굴은 언뜻언뜻 등장하지 않나요? 신비주의(?)가 저희 컨셉입니다. ㅎㅎ

  8. picnic 2013.02.15 00: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 하면 해수욕장만 생각났는데~ 역사가 있는 곳이지만 관광지로도 괜찮을 것 같아요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9. DJJ 2013.03.19 22: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의 골목길 사진을 한참동안 보았습니다.^^ 작가님의 촬영센스에 감탄사가 나오네요^^
    딱딱해 질수 있는 소재를 부산의 일상을 담은 여러 사진들과 함께 보니 메세지가 더 부드럽게 전해 옵니다...^^

  10. sg private detective 2016.06.23 08: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반적으로 SAR라고 불리고 Search and Rescue 의 약자로 쓰이는데, 한국공군에서는 Special Air Force Rescue Team 이라 불리는게 조금 특이하네요..